알립니다
           
정목스님 2018년 불교언론인상 수상

 

 

 

 

 

 

서울=뉴시스】 김정환 기자 = kbs 1tv 부처님오신날 특집 ‘원효, 돌아보다’(연출 윤찬규·이상협)가 ‘불교언론문화상’ 대상을 받는다.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은 ‘제26회 불교언론문화상’ 수상자와 수상작을 선정했다. 불교 문화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건강한 사회발전을 위해 기여한 방송, 신문, 그리고 뉴미디어 등 기타 분야에서 뛰어난 불교 관련 작품을 가린다.

언론계에서 남다른 공로로 올바른 언론 문화 창달에 크게 이바지한 사람에게는 불교언론인상, 작품에는 특별상을 수여한다.

지난해 8월4일부터 올해 11월9일까지 제작·발표된 작품을 대상으로 후보작을 공모한 결과, 부문별로 방송 15개·신문 6개·뉴미디어 3개 등 총 24작품이 출품됐다.

이를 대상으로 예심과 본심을 거쳐 대상작으로 ‘원효, 돌아보다’가 선정됐다. 경주 분황사에 모신 ‘원효대사(617∼686)의 소상이 마지막 절을 마친 아들 설총(655∼?)을 돌아봤다’는 전설을 바탕으로 신라 고승 원효의 자취를 찾아 나선 제작진이 중국과 일본은 물론 유럽까지 그의 저술이 퍼져나간 흔적을 발견한다는 내용이다. 올해 부처님오신날인 5월22일 오후 10시 방송했다.

방송 부문에서는 kbs 1tv ‘물러나...산문에 들다’가 최우수상, 힐링다큐 나무야나무야 ‘순천 불일암, 스승의 나무’가 우수상을 받는다.

신문 부문에서는 불교신문의 2019년 3.1운동 100주년 기획 ‘불교항일운동, 그 현장을 가다’가 최우수상, 법보신문의 ‘조계종 총무원장 열전’이 우수상을 수상한다.

뉴미디어부문에서는 한마음선원의 공식 유튜브 채널이 최우수상, bbs 애니메이션 고승열전 ‘경허대선사’ 12부작이 우수상에 이름을 올렸다.

불교언론인상은 정목스님(인터넷방송 ‘유나방송’ 진행)이 받는다.

특별상은 현기획의 ‘잃어버린 보물 귀향을 꿈꾸다, 신흥사 영산 회상도’, bbs 라디오의 거룩한 만남 난치병어린이 돕기 특집 ‘아프지 말아요’에 각각 돌아갔다.

시상식은 18일 오후 3시 서울 견지동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전통문화예술공연장에서 열린다.

 

 

알립니다